Sound
This presentation is the property of its rightful owner.
Sponsored Links
1 / 22

몽블랑을 한눈에 보는 전망대 - 에귀 뒤 미디 (Aiguille du midi) PowerPoint PPT Presentation


  • 141 Views
  • Uploaded on
  • Presentation posted in: General

sound on. 몽블랑을 한눈에 보는 전망대 - 에귀 뒤 미디 (Aiguille du midi). 알프스는 오스트리아와 슬로베니아에서 시작 이탈리아와 스위스 , 독일과 프랑스까지 이르고 있음. 이중 가장 높은 봉우리인 몽블랑은 프랑스와 이태리 국경에 걸쳐 있습니다. 이 몽블랑을 환상적으로 감상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에귀 뒤 미디 전망대 (Aiguille du midi) 입니다. 전망대의 높이는 3842m. 만년설로 뒤덮인 몽블랑 ( 해발 4807m) 과

Download Presentation

몽블랑을 한눈에 보는 전망대 - 에귀 뒤 미디 (Aiguille du midi)

An Image/Link below is provided (as is) to download presentation

Download Policy: Content on the Website is provided to you AS IS for your information and personal use and may not be sold / licensed / shared on other websites without getting consent from its author.While downloading, if for some reason you are not able to download a presentation, the publisher may have deleted the file from their server.


- - - - - - - - - - - - - - - - - - - - - - - - - - E N D - - - - - - - - - - - - - - - - - - - - - - - - - -

Presentation Transcript


Aiguille du midi

soundon

몽블랑을 한눈에 보는 전망대 - 에귀 뒤 미디(Aiguille du midi)


Aiguille du midi

알프스는

오스트리아와 슬로베니아에서 시작 이탈리아와 스위스,

독일과 프랑스까지 이르고 있음


Aiguille du midi

이중 가장 높은 봉우리인 몽블랑은

프랑스와 이태리 국경에 걸쳐 있습니다.


Aiguille du midi

이 몽블랑을 환상적으로 감상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에귀 뒤 미디 전망대(Aiguille du midi)입니다.


Aiguille du midi

전망대의 높이는 3842m.


Aiguille du midi

만년설로 뒤덮인 몽블랑(해발 4807m)과

아름다운 알프스를 한눈에 조망해 볼 수 있는

가장 멋진 장소


Aiguille du midi

전망대까지는 걸어서 올라가는 것이 아니고

케이블카를 이용해서 올라가는데 프랑스의 샤모니(Chamonix Mt. Blanc)에서 출발합니다.


Aiguille du midi

케이블카는 중간에 지지대도 없이 긴 로프만 가지고

한번에 1000m 대에서 3800m를 오르는데

시간은 40분 정도가 걸립니다.


Aiguille du midi

전망대가 있는 에귀 뒤 미디(Auguille Du midi)

봉우리는 세개로 되어 있고

케이블 카를 타고 오르면 북쪽 봉우리에 도착


Aiguille du midi

지구상에서 가장 높은 곳에 매달린 구름다리를

지나면 중앙 봉우리로 가게 됩니다.


Aiguille du midi

로켓 같은 것이 서 있는 중앙 봉우리 정상까지

가려면 다시 리프트를 타야 됩니다.


Aiguille du midi

이번 여름에는 심장 튼튼하게 운동하시고

한번 가 보세요


Aiguille du midi

50여년 전에 만들었는데 이 케이블의 강철 와이어를 사람들이 끌고 올라가면서 만들었다고 함.


  • Login